​ ​

영화의 전당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사이트정보
home  > 영화  > 현재상영프로그램  > 현재상영프로그램

현재상영프로그램

현재상영프로그램 리스트 입니다.

<데칼로그: 십계> 연작 특별상영회 포스터

(데칼로그: 십계)5·6부

GV5 Dekalog 5·6
프로그램명
[시네마테크] 키에슬로프스키의 <데칼로그: 십계> 연작 특별상영회
상영일자
2020-02-11(화) ~ 2020-02-16(일)
상영관
시네마테크
작품정보
115min | D-Cinema | color | Poland/West Germany | 1989-1990 |
관람료
일반 7,000원 / 유료회원, 청소년(대학생 포함) 5,000원 / 우대(조조, 경로 등) 4,000원
감독
크쥐시토프 키에슬로프스키(Krzysztof Kieslowski)
배우
5부 - 미로슬라프 바카, 크지쉬토프 글로비시, 얀 테사르츠 / 6부 - 그라지나 샤폴로프스카, 올라프 루바셴코, 스테파니아 이빈스카
  • 데칼로그 5

    어느 살인에 관한 이야기 살인하지 말라.

    하릴없이 거리를 헤매는 청년 야체크. 속이 뒤틀린 청년은 자신과 아무 관계도 없는 택시 기사를 한적한 곳으로 유인해 잔인하게 살해한다. 야체크의 변호를 맡은 피오트르 발리츠키 변호사는 사형만은 면하기 위해 애를 쓰지만 상황은 나아지지 않는다. 피오트르는 변론을 준비하는 동안 야체크가 깊은 슬픔에 빠진 이유를 알게 된다.

     

    데칼로그 6

    어느 사랑에 관한 이야기 간음하지 말라.

    우체국 창구에서 일하는 청년 토메크는 이웃에 사는 마그다에게서 눈을 떼지 못한다. 마그다에게 반한 토메크는 창가에다 마그다의 집을 향해 망원경을 놓고 그녀의 일거수일투족을 지켜본다. 토메크는 심지어 마그다에게 장난 전화를 걸거나 가스 누출 신고를 하기도 한다. 그러다 마그다에게 존재를 들키고 만 토메크는 자신의 마음을 고백하려 한다.

     

    * 글의 무단 전재를 금함.(출처 표기: (재)영화의전당)

     

    * 묶음 상영 안내: <데칼로그> 연작은 총 10부로 구성되어 있으며,

    ‘1·2(53’+58’), 3·4(55’+55’), 5·6(57’+58’), 7·8(55’+54’), 9·10(58+57’)’로 묶어 상영됩니다.

    * <데칼로그> 연작은 옴니버스 형식으로 순서대로 보지 않아도 무방합니다.

  • 시간표+ 더보기
    (날짜/시간/남은좌석) Last은 마지막 상영시간입니다.
    상영시간표
  • 감독+ 더보기
    크쥐시토프 키에슬로프스키 감독사진

    크쥐시토프 키에슬로프스키(Krzysztof Kieslowski)
    크쥐시토프 키에슬로프스키는 ‘타르코프스키를 잇는 최후의 영화예술가’라는 극찬을 들었던 폴란드 감독이다. 텔레비전 영화 <십계 Dekalog> 중 ‘살인하지 말라’ ‘간음하지 말라’가 <살인에 관한 짧은 필름 A Short Film about Killung>(1988) <사랑에 관한 짧은 필름 A Short Film about Love>(1988)이라는 극장용 영화로 재편집돼 88년에 개봉된 이래 유럽 영화계는 이 폴란드 감독의 동태를 주시했다. 90년대 이후 <베로니카의 이중생활 La Double Vie De V onique>(1991) <세가지 색> 삼부작이 연이어 발표되면서 키에슬로프스키는 영화로 철학을 표현할 수 있는 현대 서구의 유일한 영화예술가의 지위를 누렸다.(씨네21 영화감독 사전 일부 발췌)

  • 포토+ 더보기
    <데칼로그: 십계> 연작 특별상영회 5부 스틸이미지 1 <데칼로그: 십계> 연작 특별상영회 5부 스틸이미지 2 <데칼로그: 십계> 연작 특별상영회 5부 스틸이미지 3 <데칼로그: 십계> 연작 특별상영회 6부 스틸이미지 1 <데칼로그: 십계> 연작 특별상영회 6부 스틸이미지 2
  • 동영상+ 더보기
  • 평점/리뷰+ 더보기
    • 등록
    140자 평총 0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