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영화의 전당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사이트정보
home  > 알림마당  > 언론보도

언론보도

'브릭라이브 정글展' 주최 라이브 컴퍼니 시클리티라 회장 "아시아에서 가장 큰 레고 이벤트, 최적지는 부산" 2018-08-06
첨부파일

'브릭라이브 정글展' 주최 라이브 컴퍼니 시클리티라 회장 "아시아에서 가장 큰 레고 이벤트, 최적지는 부산"

 

"아시아 레고 컨벤션의 최적지는 부산이라고 생각합니다. 스위스 바젤에서 열리는 레고 컨벤션과 같은 메가 이벤트를 부산에서 열고 싶습니다."
 
1일 '브릭라이브 정글 익스피리언스 부산' 전시체험전의 개막을 맞아 부산을 찾은 데이비드 시클리티라(David Ciclitira) 라이브 컴퍼니 그룹 회장을 만났다. 라이브 컴퍼니 그룹은 엔터테인먼트와 스포츠 마케팅 등 각종 이벤트를 주력으로 하는 회사다. 덴마크 레고를 소재로 하는 전시 파트너인 브릭라이브를 2016년 인수한 뒤 급성장해 지난해 12월에는 영국 상장 기업으로 자리매김했다. 

 

"레고는 창의성을 키우기에 좋은 교육 콘텐츠입니다. 레고를 활용한 브릭라이브 쇼가 지난 1년 6개월 동안 전 세계 60곳에서 열렸습니다. 내년에는 그 숫자가 100곳으로 늘 거고요. 부산에서 첫선을 보이는 정글 익스피리언스는 동물 보호를 콘셉트로 한 전시라 환경에 관심이 많은 학부모와 학생들에게 특히 훌륭한 체험이 될 거라 기대합니다." 

영화의전당이 개관 7주년을 기념해 브릭라이브, 부산일보사와 공동 주최하는 이번 전시는 레고 브릭으로 만든 실사 동물을 만나는 정글 탐험을 주제로 하고 있다. 오랑우탄과 사자 같은 동물을 전문가들이 실제 크기의 레고 브릭으로 만드는 데 걸리는 시간만 평균 3개월 안팎이다. 
...

 

[기사전문보기]

http://news20.busan.com/controller/newsController.jsp?newsId=20180802000186

다음글 배역마다 반짝이는 존재감…충무로의 숨은 보석을 캐내다
이전글 영화의전당,“두레라움 토요야외콘서트···더위야 가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