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영화의 전당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사이트정보
home  > 알림마당  > 언론보도

언론보도

세계 최고 마술사들 부산에 왔다…화려한 공연에 갈채 2018-06-29
첨부파일

세계 최고 마술사들 부산에 왔다…화려한 공연에 갈채

 

28일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전당 하늘연극장에 세계적인 마술사들이 모였다.

'라 그랑드 일루전'(La Grande Illusion) 공연 내용을 소개하는 언론 콘퍼런스에는 한국을 대표하는 유호진을 비롯해 콤파니 포크, 케빈 제임스, 김영민, 칼린 앤 진저, 김태원, 템페이, 이창민, 송다민 등 세계 최고 마술사들이 참석했다.

오는 7월 9일 부산에서 개막하는 세계마술연맹(FISM) 세계마술챔피언십 홍보대사인 유호진은 화려한 카드 마술을 선보여 주목받았다.

유럽, 아시아, 북미 등 세계 전역에서 공연하는 김영민은 모래로 아름다운 마술을 선보여 감동을 선사했다.

 

케빈 제임스는 코미디를 기반으로 독창적인 수술 액트, 찰리 채플린 일루전을 선보여 박수갈채를 받았다.

한국을 무척 좋아해서 집 냉장고에 항상 김치가 있다는 제임스는 "세계 최고의 마술사들과 함께 공연하게 돼 기쁘고 영광이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라 그랑드 일루전에는 세계마술챔피언십에 참가하는 마술사 중에 세계 유수 언론에서 주목받는 최고의 마술사 10여 명이 세계에서 하나뿐인 신비한 마술공연을 펼친다.

...

 

[기사전문보기]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8/06/28/0200000000AKR20180628164800051.HTML?input=1195m

다음글 [현장 톡·톡] ‘마술계의 어벤저스’ 90분간 관객 옭아매다
이전글 마술판 ‘태양의 서커스’ 부산서 열린다…29일부터 내달 8일까지